• 최종편집 : 2019.1.24 목 16:10
상단여백
HOME 사람人 동정
엄재식 위원장, 한빛4호기 격납건물 현장확인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은 21일 한빛원전을 방문하여 한빛4호기 격납건물 내부철판 부식 및 콘크리트 공극 상황을 직접 점검했다.

엄 위원장은 지난 17일 취임사를 통해 격납건물 안전성 등 국민들의 걱정이 많은 사안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직접 진두지휘 하여 안전성을 확인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엄 위원장은 그리스(grease) 누설이 확인된 콘크리트 공극 정비 현장에서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한국수력원자력(주)에게 근본적인 원인을 분석하고 재발방지 대책을 철저히 수립할 것을 요구했다.

증기발생기 내부에서 망치 등의 이물질이 발견되어 조기 교체를 진행 중인 작업 현장을 살펴보고 방사성물질이 외부환경으로 유출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엄 위원장은 영광지역 원자력안전협의회 임원진들과 오찬 간담회를 갖고 한빛원전 현안에 대한 지역주민들의 우려와 건의사항 등을 청취하였으며, 국민 우려가 있는 사안에 대해서는 소통을 통해 우려가 충분히 해소될 때까지 직접 챙기겠다고 밝혔다.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은 21일 한빛원전을 방문해 한빛4호기 격납건물 내부 철판 부식 및 콘크리트 공극사황을 점검하고 있다.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은 21일 한빛원전을 방문해 한빛4호기 신규 증기발생기 저장소에서 현황을 보고받고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김영환 기자  yyy9137@naver.com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