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12.2 금 20:25
상단여백
HOME 종합 전력그룹사
중부발전-주교고송영농조합 컨소시엄, '에코-스마트팜 조성사업' 업무협약 체결발전소 유휴부지 활용 스마트팜 조성으로 발전 온배수 재활용 및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김호빈 중부발전 사장(왼쪽 첫 번째)을 비롯한 참여기관 대표들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중부발전(주)은 9월 27일 주교고송영농조합(대표 홍명표), 코리아휠(회장 최훈)과 '지역상생형 에코-스마트팜 조성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에코-스마트팜 조성사업은 보령발전본부 유휴부지에 발전 온배수의 폐열을 활용하는 스마트팜을 조성하여 발전소 주변지역 주민들의 소득증대 및 일자리 창출과 더불어, 발전 온배수를 재활용하는 첨단기술이 융합된 미래 농업을 실증하는 사업이다.

중부발전은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사업시행자를 공모하여 주교고송영농조합-코리아휠 컨소시엄을 선정하였으며, 사업 추진을 통해 발전 부산물을 재활용하고 지역 미래농업 육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중부발전과 주교고송영농조합-코리아휠 컨소시엄은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에코-스마트팜 설비 구축 및 실증 △온배수 등 발전부산물 재활용 증대 △지역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긴밀히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날 개최된 협약식에는 김태흠 충남도지사와 김동일 보령시장이 참석하여 지역 농업 경쟁력 강화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에코-스마트팜 사업에 힘을 실어 주었다.

김태흠 충남도지사는 “폐열을 활용한 스마트팜은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농업의 경제성 확보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탄소중립경제 측면에서 좋은 사례”라며, “지역상생의 새로운 모델을 만들고 있는 본 사업이 스마트팜의 전국적인 모범사례를 만들어 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김동일 보령시장은 “에코-스마트팜 조성사업이 지역경제에 긍정적인 시너지 효과를 창출함과 동시에, 미래 영농혁신 선두주자로 발돋움 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국중부발전 김호빈 사장은“주교고송영농조합 컨소시엄과 긴밀히 협력하여 에코-스마트팜 조성사업이 ESG경영 실천을 위한 친환경 상생 사업의 본보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남형권기자는...
한양대 신문방송과에서 언론학을 전공하고 에너지경제신문, 한국에너지신문, 전기신문, 산경에너지 등에서 25년의 기자생활을 했다.
2017년 6월부터 에너지타임뉴스 발행인 겸 편집국장을 맡고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