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5.23 월 21:00
상단여백
HOME ETN기업
전력연구원-LS전선(주), 초고압 케이블시험 안전협력 협약초고압 케이블시험 관련 안전수칙 확립 및 준수로 안전경영 기여
초고압 케이블시험 안전협력 협약식에 참석한 관계자들의 기념촬영

한전 전력연구원(원장 이중호)은 LS전선(주)과 지난 11일 '초고압 케이블시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력연구원은 고창시험센터에 500kV급 지중케이블 시험장을 구축하여 HVAC(High-voltage alternating current) 케이블 분야의 R&D 실증 및 인증시험을 수행해 오고 있다. 지난해 10월에는 ±800kV급 HVDC(High-voltage alternating current) 케이블 시험장을 새롭게 준공하여 AC/DC 분야의 초고압 케이블 제품개발 및 국제인증시험에 대하여 세계 최정상급 규모로 지원하고 있다.

한전 전력연구원은 IEC 60229(전력케이블 신뢰성 평가 인증방법에 관한 규격) 등 13종의 해외 규격에 대한 인증 시험을 진행할 수 있는 자격을 갖추고 있다. 이에 따라 LS전선은 개발 중인 HVAC/HVDC 케이블에 대한 인증시험 및 양산품의 사전승인시험(PQ Test)을 전력연구원의 초고압 케이블시험장에서 수행하며 협력을 지속했다.

초고압 케이블시험은 매우 높은 전압을 사용하기 때문에 재해 및 안전사고의 노출빈도가 높다. 시험을 수행하는 과정에서 초고압을 케이블에 장시간 인가하게 되면 케이블의 절연물(도체 바깥을 감싸는 폴리머 등)에 전하가 쌓이게 되어 시험 이후에 완전 방전을 시키기까지 시간이 걸린다. 따라서 방전에 필요한 필수 시간을 유지한 이후에 다음 시험을 수행해야 하는 등의 안전수칙 준수가 필수적이다.

전력연구원에서는 초고압 케이블시험 시 안전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재해의 근절 및 재발방지를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또한 시험장을 출입하는 작업자들의 안전 확보를 위해 실험실 출입을 관리하고, 안전장구를 필수적으로 착용하도록 하며, 안전 교육을 실시하는 등의 노력을 통해 사고를 예방하고 있다.

이번 협약식에서 전력연구원과 LS전선은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하여 산업안전보건에 관련된 정보 및 재해사례를 검토하고, 안전수칙을 반드시 준수하기로 약속했다. 이를 위해 양 기관은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정보를 공유하고, 안전기술 및 교육자료를 개발·보급하며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한전 전력연구원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세계 최고수준의 초고압케이블 시험인증 인프라를 갖춘 전력연구원이 그 위상에 맞는 안전수칙을 준수하여 안전경영에 이바지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남형권기자는...
한양대 신문방송과에서 언론학을 전공하고 에너지경제신문, 한국에너지신문, 전기신문, 산경에너지 등에서 25년의 기자생활을 했다.
2017년 6월부터 에너지타임뉴스 발행인 겸 편집국장을 맡고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