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5.24 금 10:52
상단여백
HOME ETN정책 지자체
관광단지 앵커시설인 테마파크 본격 착공부산시, 오시리아 관광단지 활성화와 지역 일자리 창출 기대
◈ 5.16. 14:00, 오시리아 관광단지 내 테마파크 부지에서 테마파크 착공식
◈ 지역 대학들과 투자기업이 함께하는 지역 일자리 창출 협약식도 함께 개최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오랫동안 준비해 오던 오시리아 관광단지의 앵커시설인 테마파크의 착공식을 주관기업(오시리아 테마마크 PFV(주))과 함께 16일 오후 2시 오시리아 테마파크 부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날에는 오시리아 관광단지 투자기업과 지역 대학총장들이 함께 참여하는 지역 일자리 창출 협약식도 개최한다.

부산 오시리아 조감도

오시리아 관광단지는 숙박, 여가, 쇼핑시설 등이 포함된 사계절 체류형 명품 복합관광단지를 목표로 2010년 단지조성공사 착공을 시작으로 전체 34개 부지 중 28개는 투자유치를 완료했고 6개 잔여부지도 조속한 시일 내 마무리 할 예정이다.

국립부산과학관, 복합쇼핑몰, 랜드마크호텔 등 4개 시설은 이미 운영 중으로 2,900여 명의 일자리를 창출했으며, 관광단지 조성이 완료되면 이번에 착공하는 테마파크에서 창출되는 2,200여 명의 일자리를 비롯해 전체 1만여 개의 일자리가 추가 창출되고 연간 2,000만 명 이상 방문하는 명실상부한 동남권 대표 관광명소가 된다.

이번에 착공하는 테마파크는 50만㎡의 부지에 스카이라인 루지 및 30여개 놀이시설을 도입해 2021년 상반기 개장 예정으로 젊은 층이나 가족단위 관광객들이 많이 방문할 것으로 기대되는 시설이다.

이날 행사에는 부산광역시장, 시의회의장, 지역 대학총장, 주민 등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참여기업과 지역 대학 간의 일자리 창출 협약식도 개최되는데, 협약에는 지역인재 채용을 위한 정보제공 및 교류, 수요에 맞는 인재 양성, 양질의 일자리 공급 등의 내용이 포함될 계획이다.

임창근 관광개발추진단장은 “이번 테마파크 착공식 및 지역 일자리 창출 협약식을 계기로 도입시설 간 상호 협력을 통한 시너지 효과로 오시리아 관광단지에서 보다 많은 일자리 창출을 기대한다”면서 “오시리아 관광단지의 성공적인 마무리와 활성화는 지역의 관광산업과 경제 활성화에 많은 도움이 되는 만큼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격려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김영환 기자  yyy9137@naver.com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