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3.3.22 수 16:04
상단여백
HOME 종합 전력그룹사
남부발전, 21개 스타트업 지원사업 스타트부산시·8개 기관 공동 혁신 스타트업 육성 제2기 사업 본격 개시
에너지·의료·관광·IOT 활용 21개 창업 아이템 사업화 지원
2023 BIGS 부산 창업기업 지원사업 오리엔테이션

부산시 및 한국남부발전(사장 이승우, 이하 '남부발전') 등 8개 기관이 공동으로 부산 지역 혁신 스타트업 활성화 제2기 사업을 시작한다.

남부발전은 16일 부산역에 위치한 부산창업 카페에서 ‘2023 BIGS(Busan Innovation Ground for Startups, 이하 ’빅스사업‘) 오리엔테이션’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빅스사업은 민·관·공이 공동으로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통해 투자역량과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한 유니콘 스타트업을 발굴하기 위해 2022년부터 시작한 사업이다.

지난해 총 24개 사를 지원한 1기 사업은 스타트업 215억원의 매출 증대와 함께 민간 자본 72억원을 유치했으며, 102개의 신규 일자리를 또한 창출했다.

올해 제2기 사업에는 289개 스타트업이 지원하여 14: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전문가 심사 등을 거쳐 최종 21개 스타트업이 선정됐다.

사업 분야는 ▲ 수소연료전지 통합시스템 ▲ 에너지 회수 탄소 저감 시스템 ▲ 선박 탄소집약 예측 플랫폼 ▲ 머신러닝기반 육아 서비스 ▲ 사물인터넷 활용 스마트 팩토리형 로봇시스템 ▲ IOT 활용 여행 짐 배송서비스 등 21개의 다양한 분야에서 사업화가 추진될 예정이다.

선정된 스타트업에게는 공간과 시제품 제작을 위한 사업화 자금(5000만원) 등이 지원되며, 기업진단을 통해 ▲비즈니스모델 고도화 ▲기술 고도화(기술이전 지원) ▲소비자 반응 조사 ▲크라우드펀딩 ▲투자유치 역량 강화 ▲글로벌 사업화 등 다양한 맞춤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남형권기자는...
한양대 신문방송과에서 언론학을 전공하고 에너지경제신문, 한국에너지신문, 전기신문, 산경에너지 등에서 25년의 기자생활을 했다.
2017년 6월부터 에너지타임뉴스 발행인 겸 편집국장을 맡고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