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3.3.22 수 16:04
상단여백
HOME 종합 전력그룹사
남부발전, 미국 Trumbull 가스복합 발전사업 우수성 인정IJ Global Awards, PF계약 우수성 인정받아 2022년도 올해의 딜 수상
남부발전이 미국 뉴욕에서 열린 IJ Global Awards 2022에서 ‘Power Deal of the Year’를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남부발전(사장 이승우, 이하 ‘남부발전’)이 미국 오하이오주에서 추진하고 있는 ‘Trumbull 가스복합 발전사업’ 프로젝트가 ‘Power Deal of the Year’에 선정되며, 사업성을 대외로 인정받았다.

남부발전은 미국 뉴욕에서 열린 IJ Global Awards 2022에서 세계적인 금융 전문지인 아이제이글로벌(IJ Global)로부터 프로젝트 파이낸싱(PF) 계약 우수성을 인정받아 ‘Power Deal of the Year’를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IJ Global’은 세계적 권위의 금융 전문저널로서 대륙별·사업유형별로 우수한 프로젝트파이낸싱(PF) 사례를 심사해 사업주, 자문사, 대주단에 ‘Deal of the Year’상을 수여하고 있으며, 남부발전은 지난 2015년에도 칠레 ‘Kelar 가스복합 발전사업’으로 이미 한 차례 수상한 바 있다.

남부발전이 추진하는 ‘Trumbull 가스복합 발전사업’은 미국 오하이오주 트럼불카운티 로즈타운시에 위치한 953MW급 가스복합 발전사업으로 지난해 11월 자금조달을 위해 우리·신한·부산은행, 하나증권 등 국내 금융기관이 참여해 미국시장에 동반 진출한 바 있다.

또한 이번 프로젝트에는 3300만불 이상의 한국산 기자재를 사용하도록 현지 EPC(설계·조달·시공) 계약 조항에 명문화해, 진입장벽이 높은 미국 기자재 시장에 국산 기자재 업체가 동반 진출하는 기반이 마련됐다.

한편 Trumbull 가스복합 발전사업은 지난해 6월 상업운전을 개시한 Niles 가스복합 발전사업에 이어 미국에 연달아 진출한 쾌거로, 남부발전은 향후 30년간 연평균 4.7억불의 매출을 올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승우 사장은 “이번 수상은 Trumbull 가스복합 발전사업 PF계약의 우수성을 인정받고, 선택과 집중을 통한 고수익 사업 개발에 국내기업과 동반 진출했다는 것에 의의가 있다”라며, “앞으로도 이를 바탕으로 대한민국 해외 에너지 영토 확장을 위한 노력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남형권기자는...
한양대 신문방송과에서 언론학을 전공하고 에너지경제신문, 한국에너지신문, 전기신문, 산경에너지 등에서 25년의 기자생활을 했다.
2017년 6월부터 에너지타임뉴스 발행인 겸 편집국장을 맡고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