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12.2 금 20:25
상단여백
HOME 종합 대중소기업
현대重, 32년째 김장으로 사랑을 나누다동구지역 2천525세대와 사회복지시설 44개소에 전달
한영석 부회장(왼쪽 첫 번째)과 김종훈 동구청장(왼쪽에서 두 번째) 등 행사 참석자들 김치를 나르고 있다.

현대중공업그룹이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32년째 김장 김치를 전달하며 따뜻한 온기를 나눴다.

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은 24일(목) 울산 동구 현대백화점 옆 현대광장에서 ‘제32회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를 열고, 동구 지역 저소득 가정 2천525세대와 복지시설 44개소에 김장김치 총 3천290통(1만6천여 포기)을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는 현대중공업 한영석 부회장, 현대미포조선 김형관 사장을 비롯해 김종훈 동구청장, 박경옥 동구의회의장 그리고 동구종합사회복지관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2020년부터는 코로나 확산으로 자원봉사자들이 모여 김치를 담그기가 어려워지자 완제품 김치를 구매해 전달해 오고 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 여파 등으로 지역의 어려운 가정이 증가함에 따라 김장 김치를 지난해(1만 포기)보다 대폭 늘려 준비했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올해는 더 많은 분들과 김장 김치를 나눌 수 있도록 넉넉한 양을 마련했다”며, “추워지는 날씨 속에서 따뜻한 마음이 지역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전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중공업은 지난 1991년 전국 최초로 김장담그기 행사를 실시한 이래 매년 직접 김장 김치를 담가 어려운 이웃들과 나눠왔다.

남형권기자는...
한양대 신문방송과에서 언론학을 전공하고 에너지경제신문, 한국에너지신문, 전기신문, 산경에너지 등에서 25년의 기자생활을 했다.
2017년 6월부터 에너지타임뉴스 발행인 겸 편집국장을 맡고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