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12.2 금 20:25
상단여백
HOME 사람人 사람들
신고리 5,6호기 시민참관단, 국내 최초 시운전 현장 참관투명한 원전 건설과 시운전 정보 공개로 국민 신뢰 발돋움 기대

한국수력원자력(주)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상민)는 23일 시민참관단 40여명이 현재 한창 건설 중인 신고리 5,6호기에서 시운전 분야 시험 현장을 참관했다고 밝혔다.

새울원자력은 2018년부터 일반 시민들이 건설 과정을 직접 참관할 수 있도록 시민참관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특히, 올해는 국내 원전 최초로 건설 중인 원전의 시운전 시험 분야에 참관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다양하고 투명한 정보공개로 수출 노형인 ARP1400 원전의 안전성에 대한 국민 신뢰를 한 단계 더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시민참관단은 6월 29일 발대식과 7월 29일 건설 분야 참관 활동에 이어 이번에는 현장에 설치한 설비가 안전하게 작동하는지 시험하는 시운전 현장을 참관했다. 또한, 발전소를 운전하는 주제어실과 동일하게 설계된 시뮬레이터 훈련장에서 발전소 운전원과 함께 기기 조작을 직접 경험해 보는 체험형 참관 프로그램과 고압전기(4.16㎸) 설비반 등 기기 건전성 시험 장면을 직접 확인했다.

이상민 새울원자력본부장은 “이번 참관활동은 국내 건설 원전 최초로 시운전 분야에 참관 활동을 시행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안전한 원전 건설과 철저한 시운전을 통해 원전 안전성에 대해 국민들이 더욱 신뢰하고 안심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고리 5,6호기는 종합 공정률 81.4%(8월말 기준)로 5호기가 24년 3월, 6호기가 25년 3월 각각 준공 예정이다.

남형권기자는...
한양대 신문방송과에서 언론학을 전공하고 에너지경제신문, 한국에너지신문, 전기신문, 산경에너지 등에서 25년의 기자생활을 했다.
2017년 6월부터 에너지타임뉴스 발행인 겸 편집국장을 맡고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