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9.28 수 20:04
상단여백
HOME 종합
에너지공단-전력공사, 재생에너지 보급전략 컨퍼런스 개최전력계통을 고려한 재생에너지 보급전략 논의
21일 서울 대한상공회의소 회의실에서 한국에너지공단과 한국전력공사가 공동주최한 ‘전력계통을 고려한 재생에너지 보급전략 컨퍼런스’가 진행되고 있다.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이상훈)은 21일 서울 대한상공회의소 회의실에서 한국전력공사(사장 정승일)와 공동으로 국내 전력계통을 고려한 재생에너지 보급전략 논의를 위한 전문가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이번 컨퍼런스에는 재생에너지와 전력계통 관련 전문가 및 유관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전력계통을 고려한 재생에너지 보급전략’을 주제로 발제와 종합토론이 진행됐다.

특히 그간 先개발-後계통연계 방식의 재생에너지 개발로 전력계통 보강에 대한 부담이 높아진 가운데 질서있는 재생에너지 보급을 위해 ▲재생에너지 정책방향 ▲전력망 이슈 ▲입지 잠재량, 수용성, 계통 여유도 등을 고려한 공공주도 재생에너지 계획입지 추진방안 등의 심도 있는 논의가 이루어졌다.

한국에너지공단 박성우 신재생에너지정책실장은 “이번 컨퍼런스에서 재생에너지의 역할과 계통을 고려한 보급방향 등에 대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공유했으며, 재생에너지가 지속 확대해 나가기 위해서는 보급방식의 다변화와 함께 전력계통에 대한 고려가 필요”하다고 전하며, “계통부담을 최소화 할 수 있는 재생에너지 보급 방안 마련을 위해 한전 등 유관기관 및 전문가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논의할 것”이라고 전했다.

남형권기자는...
한양대 신문방송과에서 언론학을 전공하고 에너지경제신문, 한국에너지신문, 전기신문, 산경에너지 등에서 25년의 기자생활을 했다.
2017년 6월부터 에너지타임뉴스 발행인 겸 편집국장을 맡고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