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1.18 화 20:29
상단여백
HOME 종합 전력그룹사
남부발전, 국제품질분임조 경진대회 10회 연속 금상 수상2021년도 국제품질분임조 경진대회서 4팀 참가 전원 금상 수상
안정적인 발전 운영 향상과 환경개선에 기여 국제적 성과 인정

한국남부발전(주)(사장 이승우, 이하 ‘남부발전’)이 최근 ‘제46회 2021년도 국제품질분임조(ICQCC) 경진대회’에서 4팀이 참가해 모두 금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30일 밝혔다.

‘국제품질분임조 경진대회’는 한국, 일본, 대만의 주도하에 지난 1976년 1회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로 46회째 이어져 오고 있으며, 약 15개국이 참여하는 명실상부한 국제적인 대규모 품질분임조 경진대회로 발전했다.

이번 경진대회는 인도에서 개최해 총 13개국 887팀이 참가했으나 코로나 지속 확산에 따라 각국에서 비대면 방식으로 참여하게 되었고, 한국의 경우 제주도에 모여 캠프를 차렸다. 남부발전은 한국대표단 전체 24팀 중 4팀(하동-MIB, 토탈테크, 부산-P&P, 신인천-뉴웨이브)을 출전시켰다.

치열한 경연 속에서 남부발전은 ▲터빈공급 증기 개선, ▲연소 최적화를 통한 미연 탄소분 감소, ▲발전공정 개선을 통한 온실가스 배출량 감소, ▲해수 전해설비 성능개선을 통한 순환수계통 고장정지 시간 감소 등의 주제를 발표했고, 발전설비 안정운전 향상과 환경개선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4개 분임조 모두 최고 성적인 금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승우 사장은 “이번 국제대회 금상 수상은 전 직원이 하나가 되어 품질혁신을 내재화하고 활동을 지속시켜 왔기에 수상이 가능했다”라며, “앞으로의 품질혁신 활동도 이전의 틀에서 벗어나 사회적 이슈인 2050 탄소중립과 ESG 경영실천을 담아 지속적인 혁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남형권기자는...
한양대 신문방송과에서 언론학을 전공하고 에너지경제신문, 한국에너지신문, 전기신문, 산경에너지 등에서 25년의 기자생활을 했다.
2017년 6월부터 에너지타임뉴스 발행인 겸 편집국장을 맡고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