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EO코너 인터뷰
방사성폐기물학회 10대 회장에 강문자 박사 선임
제10대 신임 회장 한국원자력연구원 강문자 박사

한국방사성폐기물학회는 18일 강원 하이원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한국방사성폐기물학회 2021년 정기총회’에서 한국원자력연구원 강문자 박사를 제10대 회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강문자 박사는 학회 발족 이후 첫 여성 회장이며 임기는 내년 1월부터 2년 동안이다.

강문자 박사는 KAIST에서 화학 박사학위를 취득하였고 현재 한국원자력연구원에서 책임연구원으로 재직 중이다. 1987년부터 방사성폐기물 처분, 환경방사선 조사평가, 환경 및 식품 방사능 분석, 중저준위방사성폐기물 관리 등의 연구개발에 전념해 왔다. 한국원자력연구원 방재환경부장, 방사성폐기물통합관리단장 등을 역임하였고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심의회의 위원, 대한여성과학기술인회 부회장으로 활동하였다.

강문자 신임 학회장은 “우리 학회는 방사성폐기물과 사용후핵연료 관련 전문학술 단체로 괄목할만한 성장을 해왔으며, 앞으로는 분야별로 산·학·연의 교류를 강화하여 기술적 현안을 함께 해결하고 관련 정책 수립을 위한 역할을 충실히 해나가겠다” 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2003년 발족한 한국방사성폐기물학회는 방사성폐기물과 사용후핵연료의 안전 관리에 기여하기 위한 학술단체이다. 현재 2,900여 명의 회원과 60개 법인회원이 7개 연구분과에서 활동하고 있다.

남형권기자는...
한양대 신문방송과에서 언론학을 전공하고 에너지경제신문, 한국에너지신문, 전기신문, 산경에너지 등에서 25년의 기자생활을 했다.
2017년 6월부터 에너지타임뉴스 발행인 겸 편집국장을 맡고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