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10.28 수 19:34
상단여백
HOME 종합
올해 코리아세일페스타,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린다

오는 11월 1~15일 열리는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에 17개 시‧도가 모두 참여한다. 이는 2016년 행사를 시작한 이후 처음이다.

또한 14일 현재 코세페 참여를 신청한 기업은 총 1084개이며 이 가운데 제조사가 700여개에 이르며 이 역시 코세페 개최 이래 최대 규모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6일 성윤모 장관 주재로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 지자체‧부처 합동 점검 회의를 개최하고 전국 17개 시‧도의 연계 행사 계획을 확정해 발표했다.

대표적인 지자체 소비 진작 행사는 광주의 세계김치 랜선 축제, 부산의 국제수산엑스포, 대전의 온통세일 축제, 대구의 전통시장 세일행사 등을 들 수 있다. 여기에 정부도 힘을 보태 소비자들이 농수축산물과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제품을 보다 할인된 가격으로 살 수 있도록 예산을 지원한다.

코세페 참여 업체들은 친환경 자동차, 의류, 가전, 스마트폰, 화장품 등 국민 생활과 밀접한 대표 소비재를 다양한 할인전을 통해 판매할 예정이다. 정부 역시 소득 공제 한도를 추가 상향 조정하고, 개별소비세 인하와 유통사 판촉비 분담 의무 완화 등으로 지원한다.

유통업계가 주도하는 코리아세일페스타 추진위원회는 오는 23일 주요 소비재별, 업태별 할인 행사와 이벤트 계획을 발표할 계획이다.

온라인뉴스팀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