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TN산업 자원
남동발전·에너지공단, AI기반 가상발전소 모델 개발 나선다분산에너지 활성화 및 가상발전소(VPP) 비즈니스 모델 공동개발
19일 서울 밀레니엄 힐튼호텔에서 한국남동발전과 한국에너지공단이 분산에너지 신기술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과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19일 서울 밀레니엄 힐튼호텔에서 분산에너지 신기술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정부 에너지기술개발의 중장기 정책목표 및 방향을 이행하기 위해 분산에너지 및 가상발전소(Virtual Power Plant) 활성화 정책개발, 가상발전소 비즈니스 모델 및 실증단지 개발, AI기반 도서지역 마이크로그리드 개발 및 플랫폼 구축을 위해 양 기관이 협력하여 지속적으로 분산에너지 우수사례 발굴 및 홍보를 수행하기 위해 진행됐다.

한국남동발전은 현재 영농형 태양광을 활용한 가상발전소 개발사례를 도서지역에 적용해 지능형전력망과 에너지저장 시스템 구현 등 전력계통 안정화와 EV 고속충전 시스템 및 사이버보안 체계구축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남동발전과 한국에너지공단은 공동으로 정책개선과 노력을 통하여 미래 에너지 기술혁신을 선도 할 예정이다.

한국남동발전은 “앞으로도 신기술 개발에 앞장서고 미래 에너지산업의 신규 시장 창출을 위해 끊임없이 도전하여 국가 에너지 정책 발전에 기여하겠다”면서 “한국에너지공단과의 협업으로 미래 에너지 기술혁신을 선도하겠다”고 다짐했다.

남형권기자는...
한양대 신문방송과에서 언론학을 전공하고 에너지경제신문, 한국에너지신문, 전기신문, 산경에너지 등에서 25년의 기자생활을 했다.
2017년 6월부터 에너지타임뉴스 발행인 겸 편집국장을 맡고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