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9.29 화 17:22
상단여백
HOME 종합 전력그룹사
서부발전,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노력지역사랑 상품권 구매, 전통시장 장보기, 지역식당 이용 등
김병숙 한국서부발전 사장(왼쪽)이 충남 태안군 서부시장에서 태안사랑 상품권을 이용해 물품을 구입하고 있다.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의 여파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월 12일 태안 전통시장을 직접 방문하고, 태안사랑 상품권 전달식 및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가졌다.

이날 노동조합 및 직원들과 함께 태안군 소재 서부시장을 찾은 김병숙 사장은 오병영 태안군 사회복지협의회장에게 5,000만원 상당의 태안사랑 상품권을 직접 전달했고, 노사가 합동으로 태안사랑 상품권을 이용해 지역 내 사회배려계층 지원을 위한 물품을 구입하기도 했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회사 직원들의 지역상품권 이용 활성화를 위해 회사 인트라넷에서 상품권 구매신청을 하면 매 월 급여에서 자동 공제되도록 시스템을 개선할 계획이며, 모범직원 격려 등을 위한 포상금도 지역상품권의 형태로 지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한 서부발전은 지난 11일에는 학교 졸업식과 입학식 등이 줄줄이 취소되면서 매출감소 직격탄을 맞은 지역의 화훼 농가를 위해 1,000만 원 상당의 꽃을 구매해 퇴근하는 직원들에게 나눠 주는 행사를 가졌다.

한국서부발전 임직원 및 지역관계자가 지역경제를 활성화하자는 구호를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관광객과 상가 이용객이 급감한 지역 식당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해 매 주 금요일 구내식당 운영을 중단해 지역 식당을 이용하게 하는 등 다양한 지원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타격을 받은 지역 소상공인을 위해 서부발전은 지역사랑 상품권 구매, 화훼농가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전개해 힘든 시기를 지역주민과 함께 해결해 나갈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서부발전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예방에 적극 동참, 주민들에게 마스크, 손소독제 등 예방물품 배부와 예방수칙이 담긴 홍보 전단지를 배부하는 등 전사업소에서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해 감염병 발생에 따른 3단계별(주의-경계-심각) 대응방안을 수립하고, 겨울철 안정적인 전력공급에 지장을 주지 않도록 대책상황실을 설치, 운영하고 있다.

김병숙 한국서부발전 사장(오른쪽)이 본사 1층 로비에서 지역 화훼농가 관계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김영환 기자  yyy9137@naver.com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