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석유/자원
S-OIL, 임직원 청계산 신년 산행'원팀(one team) 되어 석유화학 확장 프로젝트 성공적 추진' 다짐
알 카타니 CEO, “창의적 사고로 새로운 기회를 창출하자”
에쓰-오일 후세인 알 카타니 CEO(뒷줄 가운데)와 부장급 이상 임직원, 신입사원 등 200여명이 11일 청계산 이수봉에서 힘찬 새해 출발을 다짐하고 있다.

S-OIL은 11일 서울 청계산에서 임직원 신년산행 행사를 갖고 힘찬 새해 각오를 다졌다.

S-OIL 알 카타니 CEO는 임원과 부장급 이상 직원, 올해 신입사원 등 200여 명과 함께 청계산 이수봉에 올라 새해 덕담을 나누고 경영목표 달성을 위한 결의를 다졌다.

알 카타니 CEO는 “우리가 맞닥뜨리고 있는 불확실성은 비전 2025를 달성하고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가장 경쟁력 있고 존경받는 에너지 화학 기업이 되기 위해 새로운 ‘성공 DNA’를 요구하고 있다”면서 “원팀(one team)이 되어 창의적인 사고로 기회를 최대한 활용하고, 틀을 깨는 사고와 행동, 협력으로 업무에 임해 내재된 역량을 최대한 끌어내고 최선의 결과를 만들어내자”고 당부했다.

S-OIL은 올해 ▲IMO(국제해사기구)의 황 함량 규제 강화에 대응하기 위한 탈황설비 증설 등 시장변화에 대응하고 더 높은 성과를 내기 위해 최적화 지속 ▲원팀(one team)이 되어 석유화학사업 확장 2단계 투자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추진 ▲4차 산업혁명시대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확실한 디지털 전환 계획을 수립해 추진 등 주요 목표 달성을 위해 전사적 노력을 쏟을 방침이다.

에쓰오일 후세인 알 카타니 CEO(오른쪽)가 지난 주말 청계산 임직원 신년산행에서 올해 입사한 신입사원들과 하이-파이브를 하며 격려하고 있다.
에쓰-오일 후세인 알 카타니 CEO(오른쪽) 지난 주말 임직원 산행행사를 갖고 회사 임직원들과 청계산 등산로를 걷고 있다.

김영환 기자  yyy9137@naver.com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