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19 토 21:09
상단여백
HOME 종합 공공기관
전력거래소, 공공데이터 활용 비즈니스 아이디어 공모전 “최우수상” 수상제품 및 서비스 개발 부문으로 2년 연속 최우수상 수상 쾌거
제 7회 산업부 공공데이터 활용 비즈니스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전력거래소(이사장 조영탁)는 지난 22일 제7회 산업통상자원부 공공데이터 활용 비즈니스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올해에는 ‘대국민 신재생 오픈 Platform’으로 제품 및 서비스 개발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였으며, 작년 동 공모전에서 아이디어 부문으로 최우수상을 수상한데 이어, 2년 연속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대국민 신재생 Open Platform'서비스 개념도.

산업부에서는 공공데이터 개방과 활용 촉진을 통한 신규 일자리 창출 및 데이터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2013년부터 아이디어 공모전을 매년 시행하고 있다. 올해 7회째를 맞이한 공모전은 ①아이디어 기획 ②제품 및 서비스 개발 ③웹툰제작 등 3개 부문으로 진행됐고 총 137팀이 응모했다.

전력거래소가 공모한 ‘대국민 신재생 오픈 Platform’은 신재생 창업예정자, 신재생 구축업체, 신재생 운영업체가 공동 활용할 수 있는 생태계를 조성한 것이다. 특히,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확대정책에 부응하고, 각 기관에 분산된 공공데이터를 연계하여 창출한 총 171종의 데이터를 One-Stop으로 제공해 신재생 창업·구축·운영에 이용자의 편의성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설계하였다.

본 서비스의 성공적인 구축을 위해 전력거래소는 작년부터 한국에너지공단, 한국신재생에너지협회와 함께 업무협의체를 구성하여 추진하였고, 6개 주요서비스에 대한 대국민 온라인 설문조사 결과도 충실히 반영하였다.

특히 사업 입지등급, 사업성 자가진단, 지역별 특성자료는 4차산업혁명의 핵심인 빅데이터 분석기법을 적용하여 광역시·도 단위에서 시·군·구 단위와 읍·면·동 단위까지 확대·적용되어 사업자에게 필요한 정확도 높은 고부가 정보서비스를 제공하도록 구축했다.

전력거래소는 정부의 에너지전환 정책 지원을 위해 ‘대국민 신재생 오픈 Platform’을 금년 4월 구축완료하고, 7월부터 신재생 원스톱 사업정보 통합포털(http://onerec.kmos.kr)에서 시범운영 중에 있다. 또한, 빅데이터 분석자료가 축적되면 다양한 분석 그래프를 추가로 제공할 예정이다.

전력거래소 이창규 IT기획팀장은 “‘대국민 신재생 오픈 Platform’을 통해 신재생 창업예정자는 산재된 신재생 사업정보를 통합 제공받게 되어 사업 진입문턱을 낮추고, 신재생 운영업체는 웹 커뮤니티를 통해 애로사항 해소와 기술교류를 할 수 있으며, 신재생 구축업체는 웹공간 홍보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하면서,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의 시너지를 창출하고, 정부의 에너지전환에 따른 신재생 확대정책에도 적극 부응하여 신규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남형권기자는...
한양대 신문방송과에서 언론학을 전공하고 에너지경제신문, 한국에너지신문, 전기신문, 산경에너지 등에서 25년의 기자생활을 했다.
2017년 6월부터 에너지타임뉴스 발행인 겸 편집국장을 맡고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