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19 토 21:09
상단여백
HOME ETN산업 원자력
융복합 시대 원자력산업의 미래를 보다‘2019 대한민국원자력산업대전’ 개막...한수원·경북도·경주시 공동 개최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 특별세미나 등 부대행사와 원전기업 취업박람회 동시 개최
2019 대한민국 원자력산업대전 주관기관인 원자력신문 강교식 회장이 개회 선언을 하고 있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은 원자력산업대전이 20일 개막돼 융복합 시대를 대비한 원자력산업의 미래를 보여준다.

대한민국 원자력산업대전은 20일과 21일 양일간 경주시 화백컨벤션센터(HICO·하이코)에서 한국수력원자력, 경상북도 및 경주시와 공동으로 개최하며 특별후원으로 한국동서발전을 포함한 발전5사가 참여했다.

‘융·복합시대 원자력산업, 새로운 도약’이라는 주제로 열린 행사 개막식에는 정재훈 한수원 사장을 비롯해 전우헌 경상북도 경제부지사, 주낙영 경주시장, 윤병길 경주시의회 의장, 김진 산업통상자원부 원전수출진흥과장 등이 참석했다.

주요 귀빈들이 부스 투어를 하고 있다.
참가업체 부스

전시회에서는 원자력 관련 최신 정보 기술과 다양한 시스템이 선보인다. 원자로 및 원전 기자재 부품을 비롯해 원전 유지와 보수를 하는 로봇과 첨단 장비 및 사이버보안 시스템, 원전 폐기물 처리기술 등도 볼 수 있다.

일자리 창출을 위한 원전기업 취업박람회도 20일 함께 열린다. 원전기업 24곳이 인재 채용에 나서 1:1 상담프로그램, 멘토 특강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된다.

해외 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는 21일 개최된다. 체코, 러시아, 인도네시아 등 5개국 바이어가 수출 상담에 나선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원자력발전소를 안전하게 운영하기 위해서는 건강한 원전 생태계 유지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원전 생태계 지원에 최선을 다해 원전산업의 선순환 체계를 구축 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형권기자는...
한양대 신문방송과에서 언론학을 전공하고 에너지경제신문, 한국에너지신문, 전기신문, 산경에너지 등에서 25년의 기자생활을 했다.
2017년 6월부터 에너지타임뉴스 발행인 겸 편집국장을 맡고있다.

남형권 기자  cabinnam@enertopianews.co.kr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