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6.17 월 19:09
상단여백
HOME ETN산업
중기중앙회 "中企 신남방 진출 위해 수출컨소시엄 파견 확대"
24일 중소기업중앙회와 한국중소기업학회가 공동주최한 '제41회 중소기업 자주협동포럼'에 참가한 기업인들과 한계 연구자들이 발표를 듣고 있다.(사진제공=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중앙회가 국내 중소기업의 신(新)남방지역 진출을 위해 수출컨소시엄 파견을 확대하고 베트남 사무소를 통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기로 했다.

김경만 중기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은 24일 서울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열린 '제41회 중소기업 자주협동포럼'에서 이같이 밝혔다.

중기중앙회와 한국중소기업학회는 우리나라 중소기업의 성장과 해외진출을 위해 협동포럼을 열고 머리를 맞댔다.

이날 '신남방정책추진과 한·신남방지역 경제교류'를 주제로 발표에 나선 정영식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신남방경제실장은 "신남방지역은 세계 경제의 신성상 엔진으로 고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며 "우리나라의 2대 교역대상지이자 투자대상지"라고 강조했다.

정 실장은 "신남방지역 시장의 가능성과 한국 정부의 우호정책 환경을 적극 활용해야 한다"고 제시하면서도 "다만 신남방지역은 국가마다 상이한 특성이 있어 차별화된 전략으로 접근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이미 신남방지역을 선점하고 있는 중국·일본 등 경쟁 기업 상황도 고려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 본부장은 "우리 중소기업은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신흥시장이자 새로운 비즈니스 루트인 신남방시장을 적극 개척해야 한다"며 "중앙회는 신남방지역 수출컨소시엄 파견을 확대하는 동시 아세안사무소(베트남)를 통해 중소기업의 신남방지역 진출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