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5.24 금 10:52
상단여백
HOME ETN산업 원자력
원자력 60년, 새로운 역할과 책임 모색원산, ‘2019 한국원자력연차대회’ 개최
원전 수출과 산업 활성화, 기후 변화와 에너지믹스 등 논의

국내 최대의 원자력 국제 행사인 ‘2019 한국원자력연차대회’가 한국원자력산업회의(회장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 주최로 5월 21일부터 22일일까지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다.

한국을 비롯해 미국, 일본, 프랑스, 영국, 캐나다, UAE 등에서 원자력 전문가 500여명이 참석하는 이번 연차대회는 우리나라 원자력 60년의 역사를 기념하며 원자력 산학연의 새로운 역할을 모색하고 미래 세대를 위한 책임에 대해 논의하고자 ‘원자력 60년, 새로운 역할과 책임’을 대회 주제로 삼았다.

22일 열리는 60주년 기념식은 정재훈 한국원자력산업회의 회장의 기념사, 문미옥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의 축사, 김명현 한국원자력학회 회장의 환영사에 이어 한국원자력기술상, 원자력국제협력 유공자 표창 시상으로 진행된다.

기념식 후에는 주영준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자원실장의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 모하메드 알하마디(Mohamed Al Hammadi) 아랍에미리트(UAE) 원자력에너지공사(ENEC) 사장의 ‘UAE의 평화적인 원자력 에너지 프로그램의 역사와 추진현황’, 마리아 코르스닉(Maria Korsnick) 미국원자력협회(NEI) 회장의 ‘세계 변화에 따른 원자력 에너지의 중요성’ 등 기조강연이 이어진다.

한편 연차대회 기간 중 ‘2019 국제원자력산업전’이 병행 개최된다. 국제원자력산업전에는 한국수력원자력, 한전KPS, 한국전력기술, 한전원자력연료, 두산중공업, 한국원자력연구원, 한국원자력통제기술원, 오라노(Orano), 프라마톰(FRAMATOME), 웨스팅하우스(Westinghouse Electric Company), OCNI Canada, (주)이에스다산 등 4개국 13개의 원자력관련 기관과 회사가 참여해 39개 부스를 열고 새로운 기술과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국원자력연차대회는 1986년 제1회 대회 개최 이후 올해로 34회 째를 맞는다.

한국원자력연차대회 안내문

 

김영환 기자  yyy9137@naver.com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