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5.24 금 10:52
상단여백
HOME ETN기업 대기업
조현준 효성 회장, 직원들과 스포츠 스킨십효성, 안양공장서 임직원 및 가족 초청해 ‘한마음 체육대회’ 개최
“효성이라는 이름 아래 우리는 하나”…‘One Team 효성’ 강조
조현준 효성 회장이 11일 안양공장 잔디구장에서 열린 ‘제17회 효성한마음체육대회’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

조현준 효성 회장이 스포츠 스킨십으로 직원들과 격의 없는 소통에 나서고 있다.

효성은 지난 11일 안양공장 잔디구장에서 조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가족 등 3,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마음 체육대회’를 개최했다.

조 회장은 이날 “팀 스포츠에서는 아무리 개인 역량이 뛰어나도 좋은 팀웍을 이길 수 없다”며 “우리는 모두 효성이라는 이름 아래 하나”라며 ‘One Team 효성’을 강조했다.

특히 조 회장은 효성티앤씨와 효성중공업 간 축구 결승전에서 효성중공업 소속 선수로 직접 뛰면서 임직원들과 함께 호흡을 맞췄다.

조현준 효성 회장(왼쪽 두번째)이 ‘한마음체육대회’ 축구 결승전에 직접 선수로 출전해 임직원들과 함께 경기를 펼치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올해로 17회를 맞은 한마음 체육대회는 가정의 달을 맞아 임직원 및 가족들과 함께 하는 시간을 가지고 소속감뿐 아니라 회사에 대한 자부심을 높이기 위한 가족친화경영의 일환이다.

지난해 회사 분할 이후 처음 열린 행사로 지주사인 (주)효성을 비롯해 효성티앤씨, 효성첨단소재, 효성중공업, 효성화학 등 계열사들이 오랜만에 한데 모였다.

축구를 비롯해 단체 줄넘기, 계주 등 종목별 경기와 함께 캐리커쳐 그리기, 헤나&페이스 페인팅, 키즈카페 및 어린이 놀이공연 등 다양한 가족 피크닉 이벤트를 마련해 임직원 가족들이 함께 즐겼다.

김영환 기자  yyy9137@naver.com

<저작권자 © 에너지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